AV배우들이 말하는 AV란?

2008.06.17 08:01

단장 조회 수:15003 추천:1153

음... 대부분 돈때문에 뛰어드는구만... 하긴 뭐 하고싶어서 AV하는 사람은 소수겠지...
근데 남자친구한테 커밍아웃하고 헤어졌다는 미즈노상도 좀 불쌍하고 (나라면 안헤어짐)
오이시 아야카 눈에 눈물맻히게 만든 사건이 무엇인지가 궁금~~~
덤으로 나가세아이... 참 힘들게 살았다고 하던데 지금은 잘살려나 궁금





삶이 무료하고 지겨웠던 내게 인생의 돌파구가 되어준 존재.. - 쿠사나기 준 Jun Kusanagi






돈이 벌고싶어서, 그 잘난 돈이란걸 벌기위해 내가 뛰어든 세계.. - 유아 아이다 Yua Aida




AV요? 남자의 사 정을 도와주는 고마운 도구죠 ^^ ..- 소라 아오이 Sora Aoi




모자이크땜에 활동하는거에요. 유 출만 시켜봐요. 바로 은퇴니까 .. - 마츠시마 카에데 Mastsushima Kaede




무명의 그라비아를 벗어나 연예계 진출을 위한 발판이 되어준 존재 - 타카기 마리아 Maria Takagi



빚을 갚을 돈을벌게 해주었지만,동시에 내눈에 눈물이 맺히게 만든것..

- 아야카 오이시 Ayaka Oishi




되고 싶어서 된게 아니에요.갑자기 도둑은 맞았지.이사갈 돈은 필요하지.그래서 찍게되었는데..
그것도 처음엔 AV인지도 몰랐어요.그냥 사진촬영인줄 알앗다니까요.그런데..세상에..



- 리오 산노미야




AV요? 덕분에 집도사고,저축도하고.. 좋아요^^ - 몬부 란 Monbu Ran




너무 가난하고 힘들었던 그시절, 우리가족의 생계를 책임지게 해준 나의 마지막 호구지책..

- 나가세 아이 Ai Nagase




AV? 이 잘난 자본주의 사회에서 나로 하여금 최소한의 중산층의 생활을 가능하게 해준것..
그게 AV에요. - 아사카와 란 Asakawa Ran




어린시절, 강 간의 아픔과 충격을 극복하고,세상에 대한 자신감을 갖게해준 고마운 존재.

- 마이코 유키 Maiko Yuki




AV요? 정말 되고 싶지도,정말 하고싶지 않았는데.. 가난이 죄죠.
남들은 제 귀를 보면 부자의 귀를 가지고있다는데.. 왜 나는 이렇게 가난한거죠?

- 미노리 아오이 Minori Aoi




편당 400만엔을 준다고 하더군요. 그런데 어쩐대요. 저 임신했어요. 젠장 ~

-미타케 료코 Mitake Rokyo




남자친구의 부채를 갚는데 도움을 주었지만,동시에 남친과 헤어지게 만든 기쁨과 슬픔을 같이 준 존재.- 아즈미 카와시마 Azumi Kawashima




AV? 나를 천국에 올려놓았다가,어느날 갑자기 나락으로 집어던진 존재.
덕분에 똥 까지 먹어봤네요.

- 이즈미 하세가와 Izumi Hasegawa





AV배우라고, 그 이에게 솔직히 고백했어요... 헤어지자네요..

- 하루키 미즈노 Haruki Mizuno


저는 야쿠자가 관리하는 세계로 알고있었어요.얼마나 심장이 떨리고 무서웠던지.. 저요 필리핀에 팔려가는건 아닌지 가슴이 오그라 들더라고요 그런데... 그게 아니더군요^^..

- 히카리 키수키


"부모님께 들켰습니다. 당분간 외출금지입니다"..AV란 부모에게 들키면,

은퇴하는 직업 - 히카루 코토 Hikaru Koto


스카우터의 말빨에 넘어가서 이 세계에 들어왔어요. 어찌나 말을 잘하던지.. 막상 해보니까 해볼만 하더라고요.나름, 재미도있구요.

하지만,부모님께 고자질한 그 년은 절 ~대 용서못해요..



- 히토미 하세가와 Hitomi Hasegawa


댓글 3

파일 첨부

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파일 첨부 버튼을 클릭하세요.

파일 크기 제한 : 0MB (허용 확장자 : *.*)

0개 첨부 됨 ( / )
 
목록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
1619 공정택 교육감 당선자 [3] 단장 2008.08.01 3681
1618 소울칼리버4 [1] Evergreen 2008.07.31 4049
1617 2미넴 특별공연 cease yourself file 단장 2008.07.29 3541
1616 새차뽑았음 [3] file 단장 2008.07.23 3860
1615 20세기 소년 명박판 [1] file 단장 2008.07.03 4667
1614 Ryan vs Dorkman [2] [2] 단장 2008.06.27 3898
1613 용기사K [2] 단장 2008.06.26 3894
1612 양키 오덕버전 실사 어새신 크리드 [1] 단장 2008.06.18 4493
» AV배우들이 말하는 AV란? [3] [25] 단장 2008.06.17 15003
1610 인간적인 자동차 - BMW GINA [2] 단장 2008.06.16 4532
1609 2mb가 국민의 소리를 외면하는 구조적인 이유 Evergreen 2008.06.13 3654
1608 와우 최대의 캐삭빵사건 [3] [1] file Evergreen 2008.06.07 4099
1607 후뢰시맨! [1] [1] Evergreen 2008.06.02 4054
1606 Di..ck in a Box.. [1] [1] Evergreen 2008.05.31 4667
1605 와우 우낀캐릭명모음 [1] [29] 단장 2008.05.17 7423
1604 질렀수다 [2] [1] file 단장 2008.05.13 5169
1603 몬스터헌터가 우리들의 공통언어가 된 날 [2] 단장 2008.05.13 3682
1602 와우 태양샘 일반 막공 졸업해쏘 ㅇㅅㅇ/ [4] [1] file Evergreen 2008.05.05 4432
1601 [몬스터 헌터 프론티어 온라인]의 행보와 전망 [1] [5] 단장 2008.04.18 4566
1600 무대를 지배하는 드러머 [6] [4] 민형씨 2008.04.05 4450